경기행복시대를 열어가겠습니다

In 의회에서, 현장속으로

신년사|경기도의회 의장 정기열

존경하는 경기도민 여러분, 무술년 새해가 밝았습니다.
황금 개띠 해의 상서로운 기운이 1,320만 경기도민과 가정마다 가득하기를 소망합니다.
돌아보면 지난해는 참으로 다사다난했습니다. 도민의 힘으로 평화로운 정권교체를 이뤄 냈으나 경제적인 어려움은 가중됐고, 북한의 핵 미사일 도발은 수위가 높아졌습니다. 본격적인 고령사회가 시작됐으며, 출산율은 사상 최저를 기록했습니다. 청년실업, 양극화 등 사회 전반적으로 어둠이 깊습니다.
그러나 새벽이 오기 바로 직전이 가장 어둡듯이 새해는 밝을 것이라고 믿습니다. 특히 새해는 새 정부가 약속한 ‘연방제에 버금가는 분권형 국가’의 첫발을 내딛는 해입니다. 6·13지방선거 때 개헌을 실현하기 위해 경기도의회의 막중한 책임을 느낍니다. 경기도의회는 ‘자치와 분권’을 가장 중요한 시대적 가치로 삼고 분권형 개헌의 공론화에 앞장서왔습니다.
경기도의회 지방분권위원회를 발족했고, 지방의 자치권 확보를 위해 전국 광역의회와 연대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성과를 밑거름으로 새해에도 중심 역할을 하면서 진정한 지방정부시대를 여는 주역이 되겠습니다. 또한 대한민국 정치사에 협치의 모델을 제시해 온 경기연정은 책임을 더욱 강화하고 민생연정으로 도민행복에 기여하겠습니다. 사회적 약자에게 기회의 평등을 보장하는 경제민주화도 경기도가 주도하겠습니다.
경기도 문화예술의 가치를 드높이겠습니다. 2018년 경기천년의 꿈을 이루는 데 기여하면서, 문화예술 소외 계층이 없는 정책을 펴 나가겠습니다. 한편 한반도 평화 구축에 지방정부로서 마중물 역할을 찾겠습니다.
새해는 경기도의회의 다섯 가지 시대적 가치(자치와 분권, 연정, 경제민주화, 문화예술, 평화)를 통해 따뜻하고 희망찬 경기행복시대를 가시화하겠습니다. 새해는 새로운 의회가 개원하는 뜻깊은 해입니다. 9대의 성과에 머물지 않고 마부정제(馬不停蹄)의 자세로 10대가 열릴 수 있도록 1,320만 경기도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사랑을 부탁드립니다

Mobile Sliding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