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DMZ 영화제 청년 비정규직 대책 논의

In 의정 소식통(通), 지역상담소

[경기도의회 김포상담소]

 

 

채신덕 의원(더불어민주당, 김포2)은 11월 5일 청년유니온 관계자와 ‘경기도 DMZ국제 다큐멘터리 영화제 청년 비정규직 불안정노동 해소 대책’에 관해 논의했다. 현재 영화제에서 일하는 스태프 중 95%가 청년이며 불안정노동에 시달리고 있다. 이와 관련해 채 의원은 “청년실업이나 불안정노동 문제에 대한 문제를 상임위나 의회에 건의하는 등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경기도의회 지역상담소는 정책 건의, 지역 현안, 생활 불편사항 등에 대한 의견을 신속하게 수렴·해결함과 동시에 도민과의 소통창구 역할을 수행하고 있습니다. 인터넷 검색창에 ‘경기도의회 지역상담소’로 검색하시면 가까운 상담소 위치와 연락처를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Mobile Sliding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