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 회의서 김현삼 의원, 특위 위원장으로 선출

In 집집마다 경기의정, 특별위원회 소식

[특별위원회 소식]

노동과 인권이 존중받는 경기도 특별위원회가 1월 12일 첫 회의를 열고 김현삼 의원(더불어민주당, 안산7)을 위원장으로, 김장일 의원(더불어민주당, 비례)과 지석환 의원(더불어민주당, 용인1)을 부위원장으로 선출했다.

김 위원장은 소감으로 “도내 특수고용 근로자의 비정규직 등 소외된 근로자들의 대책을 마련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위원회는 도내 소외된 근로자들의 열악한 근무 여건과 불합리한 처우 등의 실태 파악과 개선을 위한 목적으로 구성됐으며, 2020년 2월 11일까지 12개월간 특별위원회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Mobile Sliding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