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에 대한 역사적 과오 인정 및 사과 촉구 결의대회

In 의정 활동

|일본 아베 총리에 ‘역사적 과오 인정 및 사과 촉구’

경기도의회는 4월 4일 본회의 직후 의회 현관 앞에서 염낙원 광복회 경기도지부장 등 광복회 회원들과 함께 ‘일본에 대한 역사적 과오 인정 및 사과 촉구 결의대회’를 가졌다.

이 자리에서 염종현 의원(더불어민주당, 부천1)은 “미래를 향한 발걸음은 역사를 직시하는 것에서부터 시작해야 한다”며 “우리 의회부터 친일을 청산하기 위해 얼마나 노력했는지, 독립유공자분들에게 걸맞은 예우를 제대로 했는지 뒤돌아보게 됐다”고 말했으며, 염낙원 경기도지부장은 “적폐청산 중 가장 먼저 친일 잔재를 청산해야 민족이 통합되고 정의로운 나라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번 결의안을 대표발의한 장현국 의원(더불어민주당, 수원7)과 서현옥 의원(더불어민주당, 평택5)의 “아베 일본 총리는 일본 식민 지배 과정의 역사적 과오를 인정하고 공식적으로 사과하라”는 결의문 낭독이 있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Mobile Sliding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