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인사대천명을 실천하기 위해 도의원의 역할에 충실하다

In 만나고 싶었습니다

진인사대천명을 실천하기 위해 도의원의 역할에 충실하다

김태형 의원(더불어민주당, 화성3)

김태형 의원이 가장 좋아하는 고사성어는 ‘진인사대천명(盡人事待天命)’이다. ‘사람이 할 수 있는 일을 다 한 후, 결과는 운명에 맡긴다’는 이 고사는 그저 운명에 수긍하겠다는 의미가 아니다. 자신이 해야 할 일을 다 하면 운명은 언젠가 자신의 편이 될 것이라는 믿음이다. 이처럼 그는 하늘이 자신을 돕기 위해서는 자신이 손가락질 받을 일을 하지 않고, 매일 도민들을 챙기며 자기 역할에 최선을 다해야 한다고 믿는다.

글 강나은•사진 지은희

만의사에서

당직자에서 도의원까지도민의 마음을 헤아리다

김태형 의원은 더불어민주당 당직자 출신으로, 중앙당 조직국에서 근무하던 중 고향인 화성시도의원에 출마할 것을 제안받았고, ‘고향을 위한 봉사직’이라는 생각으로 흔쾌히 받아들였다. 그리고 3개월 동안 진행한 선거운동 과정에서 동탄신도시로 이주해 온 시민들로부터 많은 민원을 취합할 수 있었다.

“저도 이곳에 분양받아 이사 온 시민들과 생각이 같습니다. 분양받는 과정에서는 모든 것이 완벽히 갖춰진 신도시의 청사진을 생각하고 들어오는데, 막상 입주하면 신도시의 인프라는 다 갖춰지지 않은 상태입니다. 빈 땅으로 남아 있는 곳도 많고요.”

게다가 화성시는 동서 불균형이 심각한 편이다. 서쪽은 바다와 맞닿아 있고, 동쪽에는 신도시가 세워지고 있다. 또한 서쪽에서는 군 공항 이전 문제도 불거지고 있다. 하지만 그만큼 화성은 가능성이 높은 도시이기도 하다.

“화성시는 2018년 기준으로 경기도 1위, 전국 4위로 재정 자립도가 높은 곳입니다. 또 수도권 내에 인구유입이 가장 큰 곳이기도 합니다. 세계적 컨설팅 업체인 매킨지는 한 보고서를 통해 2025년이 되면 화성시가 세계 소득 수준 7위 도시가 될 것이라고 예측했습니다. 저희도 화성에 위치한 대규모 연구시설과 관광단지, 주거단지를 어떻게 조화시킬지 숙고하고 있습니다.”

동탄호수공원 홍보관에서

수소경제로의 이행, 교통문제 개선으로 도시를 살리다

한편 김태형 의원은 현재 소속된 도시환경위원회 위원으로서도 많은 조례를 통과시키며 선거 때 내세운 공약을 지키기 위해 활발한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미세먼지 문제 해결을 위해서는 수소경제로의 전환을 해결책으로 제시했다. 최근 본회의에서 김태형 의원이 발의한 「경기도 환경 친화적 자동차의 보급 및 이용 활성화를 위한 조례안」이 통과되면서 곧 경기도 내에서는 환경 친화적인 자동차 구입과 운행에 대한 지원이 이루어질 예정이다.

김태형 의원은 화성시의 지역 현안에도 많은 관심을 기울이고 있다. 예를 들어 청림초교의 공기가 늦어지며 학생들의 입학도 늦어질 수 있다는 우려에 대해 화성시는 물론 건설회사 관계자들과 함께 협의함으로써 인원과 장비를 더 투입하더라도 무사히 개교하겠다는 다짐을 받아냈고, 실제로 3월에 맞춰 개교할 수 있었다.

그가 해야 할 일은 여전히 많이 남아 있다. 트램, GTX, 광역버스 등 교통문제가 심각한 상황인 만큼 유관 기관과의 협력과 교류가 반드시 필요하다. 지역사회에서 필요한 문제, 해결해야 할 문제를 하나하나 풀어 나가며 도의원의 역할에 충실하고 있는 김태형 의원은 지역사회에서 함께 살아가는 이웃으로, 또 지역사회의 마음을 알아주는 일꾼으로 더욱 발전해 나가고 있다.

동탄호수공원에서

Q.도민에게 한 말씀.

A.도의원은 존재가치가 별로 없다고 생각하는 분들도 있을 것입니다. 시의 일은 시의원이 하고, 전국적인 일은 국회의원이 하는데, 도에서는 특별히 하는 일이 없지 않으냐고 말씀하실 수도 있습니다. 저 또한 당직자로 있을 때까지만 해도 도의원의 역할을 크게 느끼지 못했으니까요.

하지만 직접 도의원이 돼보니 시의원이나 국회의원이 아닌 도의원만이 할 수 있는 일이 있습니다. 도의원은 도에서 수행하는 사업에 대한 감독 역할도 하고, 경기도 조례도 제정합니다. 경기도 전체에서 통용되는 법을 만들어야 하니 고려해야 할 점도 많고요. 화성뿐 아니라 31개 시·군이 골고루 잘 살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습니다.

제가 보기에는 이번 10대 경기도의회는 정말 일을 열심히 하고 있습니다. 늘 현장에 가서 직접 살피고, 간담회나 토론회도 자주 참여하고요. 도민 분들께서도 도의원이 하는 일에 많은 관심을 가져주세요. 혹시나 저희가 잘못하면 따끔하게 말씀해 주시고, 잘하고 있다면 응원해 주십시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Mobile Sliding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