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가나가와연합회 대표단’ 접견

In 의정 활동

|韓·日 양국 간 적극적인 교류와 협력 강조

일본 가나가와연합회 대표단이 6월 18일 도의회를 방문했다. 이번 방문은 1993년부터 시작된 한국노총 경기지역본부와 일본 가나가와연합회 간의 정례화된 교류 활동으로 성사됐다.

김원기 부의장(더불어민주당, 의정부4)은 “노사 간 상호 존중과 대화는 노동운동의 바탕”이라며 “갈수록 일자리가 줄어드는 상황에서 사람의 행복지수를 높일 수 있는 일자리를 확보하는 것이 우리가 함께 숙고해야 할 문제”라고 언급했다. 아울러 노동 관련 문제에 대해 적극적인 교류와 협력을 통한 상생을 당부했다.

가나가와연합회의 가시와기 고이치 회장은 “한·일 양국이 저출산·고령화 등 공동의 문제에 직면하고 있으며, 인공지능·사물인터넷 등 4차 산업혁명으로 인해 야기되는 현안 이슈와 날로 치열해지는 글로벌 경쟁 구도에 함께 대응하도록 힘을 모을 것을 희망한다”고 밝혔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Mobile Sliding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