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노동위원회] “사회적 경제 활성화 및 미래 먹거리 창출로 지역경제 회복에 주력”

In 위원회 인사이드

“사회적 경제 활성화 및 미래 먹거리 창출로
지역경제 회복에 주력”

도민의 삶에 가장 맞닿아 있는 경제노동위원회는 경기 불황 속에서 현재 도민들이 살아가는 데
가장 기본적인 먹고사는 문제부터 미래 먹거리의 토대인 과학기술 지원까지 전 범위를 아우르며
지역경제 회복을 위한 지원책 마련에 고심했다.

조광주 위원장을 중심으로 총 14명의 위원은 내수경기 불황으로 도민들이 체감하는 삶의 질 만족도가 계속 떨어진다는 판단 아래 사회적 경제 활성화를 통한 지역경제 회복 정책 마련을 위해 다각도로 힘썼다.

경제노동위가 1년간 처리한 안건은 총 54건(조례 28건, 동의 24건, 결의 1건, 건의 1건)이다. 이들 중 사회적 경제를 육성하고 활성화하기 위해 「경기도 지역화폐의 보급 및 이용 활성화에 관한 조례」 「경기도 착한기업상 조례 전부개정조례」 「경기도 사회적경제 육성 지원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 등 다양한 제도적 지원의 근거를 마련하고, 경기벤처창업지원센터와 사회적기업과의 유기적 협력체계를 구축하기 위한 방안 마련에 힘썼다.

미래 먹거리 산업 창출을 위해서는 「경기도 4차 산업혁명 촉진에 관한 조례」 「2019년도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 출연계획 동의안」 「경기도 전략산업 육성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 「경기도 로봇산업 진흥 및 육성 조례 일부개정조례」 등을 마련하고, 평택 포승지구 개발 현장과 판교 제2테크노밸리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를 찾아 외국자본 투자유치 및 4차 산업혁명 혁신클러스터 조성을 위한 기반 마련에 노력을 기울였다.

조 위원장은 “앞으로도 사회적 경제를 육성하기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음으로써 지속 가능한 성장 모델을 구축할 것”이라고 말했다.

제332회 정례회 2018년도 행정사무감사(2018. 11. 12.)
황해경제자유구역청 현장방문(2019. 5. 21.)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현장방문(2019. 6. 14.)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현장방문(2019. 6. 14.)

지난 1년간 보내 주신 응원과 격려에 감사드립니다. 앞으로도 도민이 행복한 경기도를 위해 소신과 철학을 가지고 열심히 일하겠습니다.

김중식 부위원장(더불어민주당, 용인7)

 

경제노동위원회의 정체성에 걸맞은 가치와 철학을 담아낼 정책과 대안 제시를 위해 더 공부하고 부지런히 소통하겠습니다.

심민자 부위원장(더불어민주당, 김포1)

 

지난 1년은 지역의 현안사업과 청소년 교육, 일자리 등 도민의 삶 속에서 공감하고 개선하기 위해 노력한 시간이었습니다. 남은 기간 한층 더 향상된 도민의 삶이 되도록 더욱더 애쓰겠습니다.

고은정 위원(더불어민주당, 고양9)

 

노동을 대표하는 의원으로서 노동권익센터 설립과 노동국 신설에 보람을 느낍니다. 남은 임기 중에는 경기고용노동청 신설에 최선을 다하고자 합니다.

김장일 위원(더불어민주당, 비례)

지난 1년간 도민 여러분이 보내 주신 많은 성원과 응원에 감사를 드립니다. 남은 3년 기간에도 도정을 잘 살펴 도민이 편하고 살기 좋은 지역을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김종배 위원(더불어민주당, 시흥3)

 

도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1년간 열심히 일했습니다. 남은 의정 기간에도 도민의 안전한 미래, 꿈과 희망을 이룰 수 있는 경기도 건설을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송영만 위원(더불어민주당, 오산1)

지난 1년간 공감과 소통의 중요성을 다시금 체감했습니다. 도민이 항상 행복하고 즐거운 생활을 할 수 있도록 더 많은 도민과 공감하고 소통하면서 남은 임기를 채워 가겠습니다.

오지혜 위원(더불어민주당, 비례)

 

경제 저성장 기조가 계속되는 상황에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경기시장상권진흥원 설립 추진과 지역화폐 확대 등 현장 맞춤형 사업 추진을 통한 내수진작을 견인해 경제 살리기에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원미정 위원(더불어민주당, 안산8)

지난 1년은 부족한 점이 많았고, 배우고 익히는 시간이었습니다. 남은 임기에는 사안마다 도민께 여쭙고 더욱 소통하는 의정활동을 펼쳐 나가겠습니다. 도민 여러분께서 늘 행복하시길 바랍니다.

윤용수 위원(더불어민주당, 남양주3)

혼자 잘사는 것이 아니라 더불어 잘사는 경기도를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한 1년이었습니다. 앞으로도 도민 모두가 행복하고 잘사는 경기도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이영주 위원(더불어민주당, 양평1)

노동인권과 전통시장 등 경기도의 경제 현안을 개선하고 지역의 애로사항을 해결하는 등 도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의정활동을 더욱더 잘 펼칠 수 있도록 열심히 발로 뛰겠습니다.

황수영 위원(더불어민주당, 수원6)

노동자, 중소상공인, 전통시장 상인 등 경기도민 모두 경기도 경제를 움직이는 원동력입니다. 도민이 더욱 건강하고 크게 성장하는 데 한 방울의 기름처럼 힘이 되는 도의원이 되겠습니다.

김지나 위원(바른미래당, 비례)

1년이 참 빠르게 지나갔습니다. 남은 임기 동안에도 도민이 평안할 수 있도록 부지런히 듣고 더 넓고 깊게 보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도민 여러분께 감사 인사를 드립니다.

허원 위원(자유한국당, 비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Mobile Sliding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