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일본경제침략 비상대책단 2차 회의 진행

In 의정 활동

|“의회 차원의 일본경제침략 대응책을 구체적이고 면밀하게 수립할 것”

경기도의회 일본경제침략 비상대책단(단장 조광주 경제노동위원장)은 9월 9일 특별위원회 회의실에서 2차 회의를 열고 일본의 경제침략에 따른 경기도의회 차원의 대응 방안들을 모색했다.

이날 2차 회의는 일본의 수출통제 제도 및 대일 의존도 주요 품목 관련 전문가들의 업무보고를 통해 위원들의 일본경제침략 현황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향후 체계적이고 면밀한 대응책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특히 이날 회의에서는 일본산 농·축·수산물 유통 현황 및 잔류 방사능 검사 강화 방안에 대한 위원들의 관심이 높았다.

회의를 주재한 조광주 단장(더불어민주당, 성남3)은 “일본경제 침략에 대응하기 위해서는 일본 수출 규제의 구체적인 내용 및 관련된 도내 현황에 대한 이해도가 선행돼야 한다”면서 “이후 현장 방문 등을 통해 실상들을 파악한 후 의회 차원의 대응책들을 구체적이고 면밀하게 수립하게 될 것이다”고 전했다.

한편 경기도의회는 지난 338회 임시회 기간 중 일본 경제보복 대응 관련 7개 사업에 321억 원의 예산을 의결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Mobile Sliding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