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도의 날 맞아 도의원들 합창

In 의정 활동

|의회 최초, 본회의장에서 의원들 손에 손잡고 ‘홀로아리랑’ 열창   

10월 15일 낮 12시, 경기도의회 제339회 임시회가 열린 본회의 장에 ‘홀로아리랑’ 노래가 울려 퍼졌다. 10월 25일 독도의 날* 을 앞두고 120여 의원들은 서로 손을 마주잡고 ‘홀로아리랑’ 을 열창했다.

본회의 날 본회의장에서 ‘애국가’가 아닌 노래를 의원들이 집단적으로 합창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의원들은 기타 반주에 맞춰 경기도청합창단과 함께 ‘홀로아리랑’을 불렀다. 이번 합창 영상은 10월 25일 독도의 날에 맞춰 도의회 공식 유튜브 ‘이끌림’에서 공개된다.

송한준 의장(더불어민주당, 안산1)은 “의원 모두가 한마음으로 독도 관련 노래를 부르는 모습을 보고 1,360만 도민들께서도 독도 사랑의 마음을 되새겨주시면 감사하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의회는 의회 홍보대사로 활동 중인 가수 현숙 씨와 개그맨 김종석 씨가 출연하는 ‘독도는 우리땅’ 영상도 함께 유튜브에 공개할 예정이다.

* 독도를 울릉도의 관할구역으로 명시한 대한제국 칙령 제41호가 제정된 1900년 10월 25일을 기념한 날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Mobile Sliding Menu